집에서 먹는밥집에서 먹는밥

Posted at 2011.12.03 19:23 | Posted in 주머니/주절주절
엄마가 밥을 해놓으라고 하셔서 콩을 넣어서 콩밥을 만들었다.

밥을 먹었으니 과제를 열심히 해야겠다.
내일이면 대구로 간다니 아쉽다.. ㅜㅜㅜ
신고

'주머니 > 주절주절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너도 졸리니..나도 졸려 ~..~  (2) 2011.12.05
사랑합니다  (0) 2011.12.04
집에서 먹는밥  (0) 2011.12.03
긴장되는 주말이다.  (2) 2011.12.01
투데이 1천 돌파!  (11) 2011.11.28
시험장 가는길. 딸린다  (6) 2011.11.27
"이 글을 잘 보셨다면 손가락버튼을 눌러주세요. 로그인 없이도 가능합니다!"

댓글 (0)
엮인글 (0)

Name __

Password __

Link (Your Website)

Comment

SECRET | 비밀글로 남기기